삼성과 LG과 앞으로 안드로이드를 탑재한 핸드폰을 출시할거라 밝혔다. 하지만 대부분 해외를 겨냥할 예정이고, 국내에 출시될 안드로이드폰은 그리 많지 않을 전망이다.

국내에 출시된 대다수 스마트폰은 윈도우모바일OS를 탑재하고 있고, 앞으로도 윈도우모바일OS를 탑재한 폰들이 계속 출시될 예정이다. 이런 상황에서 성장할 수 있는 앱스토어는 윈도우모바일 앱스토어가 성장성이 있고, 기존에 마련된 애플 앱스토어 역시 국내에 아이폰 단말기를 어느정도 판매하느냐에 따라 시장 규모가 정해질것이다.

옛날 핸드폰플랫폼을 WIPI로 강제 통합을 하면서 기존에 풀려진 단말기들이 많이 사라지는데 몇년이 걸린것을 감안하면, 강제성이 없는 플랫폼 탑재는 앞으로 국내 시장이 윈도우모바일OS 소비자들이 주도하는 시장이 될거라 예측할 수 있다. 그에 따라 윈도우모바일 앱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의 경쟁이 예상된다.

안드로이드에 잔뜩 기대하고, 아이폰에 잔뜩 기대하더라도 결국은 가장 많은 소비자를 갖게될 플랫폼이 국내 시장을 선도해 나갈 전망이다.

Posted by 틱플


티스토리 툴바